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혜리, 동생 쇼핑몰 아마레또 홍보논란→자축 게시물 삭제

기사승인 2019.07.07  18:04:57

공유
ad38
ad48

혜리가 동생 쇼핑몰 홍보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6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토요일’에서 걸스데이 출신 혜리가 동생의 쇼핑몰을 홍보해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tvN '놀라운토요일'

혜리는 이날 원샷의 기회가 주어지자 ‘아마레또’라고 적힌 종이를 카메라에 노출했다. 제작진은 아마레또 일부분을 모자이크 처리했으나, 다른 출연진들이 “아마레또가 무슨 뜻이야”라고 물으며 사실상 그대로 이름이 노출됐다.

모두가 의아해하는 가운데 혜리 옆자리에 있던 신동엽은 “내가 물어보니까 동생 쇼핑몰이라고 한다”라고 밝혔다. 이에 박나래는 “이거 PPL 아니냐”라고 물었고, 혜리는 “제가 투자를 했다”라고 고백했다.

사진=혜리 인스타그램

그러나 방송 이후 혜리 동생, 아마레또 등이 포털사이트 검색어에 오르며 논란이 됐다. 방송을 이용해 연예인이 개인적인 홍보를 했다는 점이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당초 사태의 심각성을 알지 못했던 혜리는 자신의 SNS에 포털사이트 검색어를 캡쳐해 “실검이라니 축하축하 내 동생”이라는 글을 올렸다.

하지만 방송 이튿날까지 논란이 사그라들지 않았고 결국 혜리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해당글을 삭제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