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신환, 최저임금 인상정책 비판 "文 경제인식 동의 못해...소득-성장 뒷걸음질 "

기사승인 2019.07.05  11:14:39

공유
ad50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최저임금 인상을 비판하고 나섰다.

사진=연합뉴스(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4일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오전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경제 쇼크를 거론하며 문재인 정부가 안이한 경제 인식을 가지고 있다고 비판했다.

오 원내대표는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경제 쇼크가 다시 일어나는 일을 막아야 한다”며 “소득주도성장론이 저성장 양극화를 더욱 심화하는 상황에서 노동계는 내년도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인상하자는 주장을 하고 있다. 더 이상 노동계 주장에 휘둘렸다가는 중소기업과 영세 자영업자의 완전한 몰락을 피할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바른미래당과 저는 ‘경제가 성공으로 가고 있다’고 말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안이한 경제 인식에 결코 동의할 수 없다”며 “우리 경제는 지금 소득도, 성장도 뒷걸음질 치는 퇴행을 겪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는 상위 계층과 하위 계층의 소득을 함께 줄여놓고 소득주도성장 때문에 소득 격차가 완화됐다고 국민을 속이고 있다”며 "이러려고 통계청장을 바꿨나. 부끄러운 줄 아시기 바란다"고 비판했다.

오 원내대표는 정부의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해 “‘경제가 성공으로 나가고 있다’는 초현실적인 주장을 하다가 추경안 처리가 빨리 안 되면 큰일이 난다고 다그치는 것은 이율배반”이라고 언급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