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비디오스타’ 유빈 “원더걸스 유일한 성인 멤버, JYP 의상 제지 없었다”

기사승인 2019.07.02  21:06:59

공유
ad50

유빈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원더걸스 활동 당시에도 무대 의상에 특별히 제지를 받지 않았다는 유빈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MBC에브리원

유빈은 원더걸스로 데뷔할 당시 멤버들 중 유일하게 성인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저는 (소속사에서) 제지하지 않았어요”라며 무대 의상 노출이나 콘셉트에 대해 특별히 손을 대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텔미’ 무대 때도 저 혼자 배꼽이 드러나는 의상을 입었다”라고 밝혔다. 박나래는 예나 지금이나 한결같이 탄성있는 몸매를 유지하는 유빈에게 “필라테스를 얼마나 했냐”라고 물었다.

유빈은 “햇수로 7년”이라고 고백했다. 스튜디오에 매트까지 동원해 유빈은 자리에서 필라테스 솜씨를 선보였다. 남다른 유연성에 출연진 모두 감탄하며 유빈의 개인기 아닌 개인기가 펼쳐졌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