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 건강 악화로 서울 아산병원 입원...생명 이상無

기사승인 2019.07.02  16:05:48

공유
ad50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이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연합뉴스

2일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이 건강 악화로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했다.

롯데에 따르면 신 명예회장은 법원의 거처 이전 결정에 따라 6월 19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레지던스 49층에서 소공동 롯데호텔 신관(현 이그제큐티브타워) 34층으로 거처를 옮긴 직후 건강이 급격히 나빠졌고 이날 오후 종합적인 검사를 위해 아산병원에 입원했다.

신 명예회장은 특히 지난주부터는 불안 증세를 보이며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하며 기력이 쇠약해져 링거까지 맞고 있는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롯데 관계자는 “고령에 새로운 환경으로 이사하다 보니 적응을 하기 어려운 상태인 것 같다”며 “오늘 오후 아산병원에 입원했지만 생명이 위독한 상황은 아니다”고 전했다.

신 명예회장은 올해 97세로 백수(99세)를 앞두고 있다. 신 명예회장의 입원 소식을 들은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은 이날 병원을 찾아 부친을 문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