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리그 올스타팀, 유벤투스전 18일 선수발표→25일 소집..."호날두 컴온!"

기사승인 2019.07.02  14:58:12

공유
ad50

유벤투스를 상대할 K리그 올스타팀 멤버가 18일 결정된다.

AP=연합뉴스

2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K리그 올스타팀과 이탈리아 세리에A 유벤투스의 친선경기 관련 주요 일정, 선수 선발 방식 등을 공개했다.

이번 친선경기는 26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된다. K리그 올스타팀 사령탑은 관례에 따라 지난 시즌 K리그1 우승팀 전북 현대의 조제 모라이스 감독이 맡는다.

선수는 20명(잠정)으로 꾸릴 예정이며 베스트 11은 8일부터 14일까지 팬 투표로 뽑는다. 또 대기 선수 9명은 프로축구연맹 경기평가위원회가 시즌 성적 등을 고려해 모라이스 감독을 보좌할 코치진과 함께 포지션별로 18일 발표할 예정이다. K리그 올스타팀은 친선경기 하루 전날인 25일 소집된다.

세계적인 축구스타 호날두를 앞세운 유벤투스 선수단은 친선경기 당일인 26일 오전 전세기를 이용해 입국할 예정이다. 지난 시즌 세리에A 우승팀인 유벤투스는 1996년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에서 한국 국가대표팀과 친선경기를 가진 후 23년 만에 다시 한국을 찾는다.

한편 한국프로축구연맹과 유벤투스 측이 이번 경기에 호날두 출전 보장 조건을 넣고 계약해 국내 팬들이 호날두의 플레이를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