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아내의 맛’ 함소원VS진화, 육아대란 끝? 대륙 스케일 쇼핑으로 ‘쩐의 전쟁’

기사승인 2019.07.01  10:37:32

공유
ad50

한바탕 육아 전쟁을 치른 함소원, 진화 부부가 ‘쩐의 전쟁’에 뛰어든다.

2일 방송되는 TV CHOSUN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에는 ‘대륙 스케일’의 씀씀이를 보이는 남편 진화로 인해 ‘쩐의 전쟁’에 처하게 되는 리얼한 현실 부부의 모습이 담긴다.

진화는 며칠 째 강행되는 스케줄로 인해 컨디션이 좋지 않은 아내를 위해 ‘돼지 족탕’ 요리에 나서기로 했다. 진화 혼자 마트에 가는 상황이 못내 불안한 듯 함소원은 “낭비하지 말고 필요한 것만 사”라고 신신당부했다. 그러나 곳곳에서 쏟아지는 세일 정보에 홀려 마트를 털 기세로 카트에 물건을 쓸어 담는다고.

더욱이 진화는 한가득 짐을 안고 집으로 향하는 길, 악기 매장을 발견한 후 급하게 택시를 세워 내렸다. 하지만 이곳에는 집었다 하면 100만원이 훌쩍 넘는 고가 기타들이 가득 들어차 있었던 터. 지름신이 제대로 내린 진화는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결국 카드가 한도초과가 되며 택시에서 내리지 못하는 당혹스러운 상황이 연출됐다. 안절부절못하던 진화는 소원에게 SOS를 보냈다. 함소원은 진화 양손에 한가득 들린 물건을 보며 분노를 폭발시켰고, 진화는 대화를 시도했지만 뜻대로 풀리지 않았다. 이에 진화가 답답함에 결국 집을 나가버리는 모습이 펼쳐지며 긴장감이 고조됐다.

제작진은 “함소원-진화 부부가 아이를 낳을 후 현실 부부가 일상에서 맞닥뜨리는 갈등을 가감 없이 보여주고 있다”며 “갈등과 화해를 거듭하며 초보 부부에서 진짜 부부로 성장해 가는 두 사람의 모습을 애정을 갖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오는 7월 2일(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TV CHOSUN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