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세젤예' 홍종현, "죽을 것처럼 아프다"...김소연 퇴사에 분노 상승

기사승인 2019.06.29  20:43:34

공유
ad50

홍종현이 최명길에게 분노했다.

29일 방송된 KBS '세상에서 가장 예쁜 내 딸'에서 전인숙(최명길)은 한태주(홍종현)에게 강미리(김소연)의 퇴사 소식을 알렸다.

이날 방송에서 전인숙은 한태주를 불러 "그 얘(강미리), 능력 있고 똑똑한 아이야. 어딜 가도 잘 해낼 거야. 그 아이 불쌍한 아이야"라고 말했다. 홍종현이 "어머니가 (회사에서) 내보낸 것이냐"고 묻자 전인숙은 "너에게 상처 주기 싫어서 스스로 떠난 것"이라고 답했다.

한태주는 전인숙에 "거짓말하지 말라"며 믿지 않았다. 전인숙은 강미리가 "다시 돌아오면 상처 받을 거야"라고 했고 한태주는 "말 좀 돌리지 말라"고 소리 치곤 강미리에 직접 물어보겠다고 말했다.

이에 전인숙이 "네가 이러면 나도 강부장도 힘들어져"라고 하자 한태주는 "저도 아파요. 저도 죽을 것 같아요"라고 말하고 자리를 벗어났다. 

사진=KBS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