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송유빈 vs 최수환, 또 메인보컬 자리로 붙었다 "인연이지만 악연"

기사승인 2019.06.29  00:00:27

공유
ad50

송유빈과 최수환이 또 메인보컬 자리를 두고 경쟁을 펼쳤다.

28일 방송된 tvN '프로듀스X101' 에서는 2차 콘셉트 평가를 위해 인원 재조정 후 본격 포지션을 정하는 연습생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슈퍼 스페셜 걸' 팀은 강현수, 박선호, 최수환, 금동현, 김시훈, 송유빈이 최종 멤버가 됐다. 이런 가운데 송유빈과 최수환이 메인보컬 후보로 나섰다.

송유빈은 "수한이랑은 인연이라고 생각한다. 하나도 빠짐없이 모든 경연을 같은 팀으로 했다. 이건 인연이다. 하지만 어쩔 수 없는 악연일 때도 있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진짜 잘한다" "결정하기 힘들다"고 했다. 이를 반영하듯 4명의 멤버들은 2대2로 나뉘어 투표 결과마저도 막상막하였다.

하지만 최종 투표결과 '슈퍼 스페셜 걸'의 메인보컬은 송유빈이 차지하게 됐다. 박선호는 "안정적이고 흔들리지 않을 것 같다", 강현수는 "수환이는목 컨디션을 타더라. 보컬 레슨 당시 힘들어하더라. 유빈이가 안정감이 있는 것 같다"고 송유빈을 지목했다.

송유빈은 "수환이랑 계속 만나다보니, 미안하다 수환아"라고 했고 최수환은 "잘하면 되죠 형이"라며 그를 응원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