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백종원, 에비돈집 가츠돈에 "돼지고기 두꺼워...더 익혀야" 조언

기사승인 2019.06.26  23:49:08

공유
ad50

백종원 에비돈집을 방문했다.

26일 방송된 SBS 예능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원주 미로예술시장 네곳의 가게 중 마지막 가게 에비돈집을 찾은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새우튀김을 맛본 후 "맛있는데 느끼하다. 빵가루 사이사이 기름을 먹고 있어서 맛있는데 안타깝다"고 평했다. 또 새우 크기에 대해 "빵가루 대신 일반 튀김옷을 입혔으면 어땠을까 싶다"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새우가 크다고 좋은 것은 아니다. 이것보다 작은 것은 더 맛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가츠돈을 맛봤다. 기름이 있는 등심을 비계까지 튀겼다. 사장님은 호불호가 갈릴 것이라고 했다.

백종원은 "돼지고기 밑간을 안했죠""라고 묻고는 "전혀 두들기지도 않았다. 되게 등심이 뻑뻑하다"고 했다. 이어 "돈가스 먹으면서 돼지고기가 너무 두꺼워서 투덜거리기는 처음이다. 이러면 더 익혀야 한다"고 설명했다. 사장님도 "익히는 타이밍이 어렵다"고 토로했다.

하지만 백종원은 독학해서 이정도면 대단하다며 "들어오면 튀긴 기름 냄새가 가게에 강하다. 조금만 앉아있으면 기름 냄새가 올라와 느끼하다"고 환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