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태양의 계절' 윤소이, 김나운 이용해 최정우 비밀 터뜨렸다

기사승인 2019.06.26  20:18:21

공유
ad38
ad48

윤소이가 김나운을 이용해 집안의 비밀을 알린 사실이 밝혀졌다.

2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태양의 계절'에서는 윤시월(윤소이)이 장숙희(김나운)를 이용해 최광일(최성재)가 사장 최태준(최정우) 회장의 친 아이들 아니라는 사실을 집안에 밝힌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윤시월의 선배는 "니 남편 회장 만드는 것도 좋은데 이렇게까지 해야했니?"라고 물었다. 이에시월은 "선배가 모르는 것이 있다. 너무 끔찍한 이야기라 말 할 수 없다"며 말을 아꼈다.

같은 시각 박재용(유태용)은 아내 숙희에 민재(지찬)이 갑자기 농장에 간 이유를 물었다.

숙희는 "내가 우리 엄마 닮아서 눈치가 빠르지 않냐"라고 으스댔다. 숙희는 시월이 이 맘때만 되면 장정희(이덕희) 모자만 단 둘이 농장에 가는지 실장에 물어봤던 것.

숙희는 "조카 며느리 한 마디에 이 장숙희가 특종을 터뜨린 것이다. 어떻게 내가 나타날 줄 알고 타이밍에 맞춰 말한 것이냐. 바보"라고 했다.

하지만 이는 모두 시월이 꾸민 일이었다. 그는 자신의 아들에 "미안해 지민아, 이렇게밖에 할 수 없는 엄마를 용서해줘"라며 혼자 사과의 말을 전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