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카이·김선영, '차이나는 클라스' 프랭크 와일드혼과 동반 출연

기사승인 2019.06.25  16:46:21

공유
ad50

'뮤지컬 장인' 프랭크 와일드혼과 김문정 감독이 문답을 나눈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에 브로드웨이에서 활약 중인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이 학생들과 문답을 나눈다.

프랭크 와일드혼은 2004년 국내 초연되어 2019년 현재까지 매 시즌 ‘전석 매진’ 신화를 쓰고 있는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를 탄생시킨 장본인이다. 또한 '레미제라블' '미스사이공' 등 지난 20년간 50여 편의 작품으로 관객들을 만나온 음악감독 김문정이 함께 강연자로 나선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서 프랭크 와일드혼은 ‘지킬 앤 하이드’ 작곡 과정부터 배우들과 연습하며 생긴 에피소드들까지 생생한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학생들이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작곡가’라는 별칭을 얻게 된 비결을 묻자 프랭크 와일드혼은 수줍게 웃으며 “한국 뮤지컬 배우들의 실력은 이미 월드 클래스다”라고 전했다.

김문정 감독 역시 학생들을 위한 눈높이식 설명으로 쉽고 재미있는 뮤지컬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평소 어떤 강연이든 열심히 집중했던 홍진경은 다소 울상인 표정을 지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홍진경은 자신을 '뮤.알.못'의 길로 접어들게 만든 첫 뮤지컬에 대한 슬픈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바로 "'연예인이라면 미국 땅을 밟아야 한다'라는 생각에 브로드웨이까지 가서 공연을 봤다. 하지만 영어라는 높은 문턱에 막혀 무슨 내용인지 모른 채 공연을 봐야 했다"라며 슬픈 기억을 떠올렸다. 김문정 감독은 이날 홍진경을 위해 트와이스의 'TT'춤까지 추며 열정적인 강연을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파워풀한 가창력과 섬세한 연기력을 지닌 '뮤지컬계 여왕' 김선영, 성악 전공자다운 풍부한 성량으로 무대를 사로잡는 '뮤지컬계 황태자' 카이가 게스트로 자리를 빛낸다. 또한 조승우, 황정민, 홍광호, 정성화, 아이비, 민우혁 등 국가대표 뮤지컬 배우들의 모습도 영상을 통해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