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오균 U-20 대표팀 코치, 韓日유망주 비교 "이강인, 쿠보보다 뛰어나다"

기사승인 2019.06.20  16:57:39

공유
ad50

공오균 코치가 한일 유망주 이강인과 쿠보를 비교했다.

사진=연합뉴스(공오균 코치)

20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열린 2019 FIFA U-20 월드컵 결산 기자회견에서 공오균 한국 축구대표팀 코치가 이강인을 칭찬했다.

이날 공 코치는 이강인에 대해 이번 대회에서 생각보다 잘한 선수로 꼽으며 일본 유망주 쿠보 다케후사와 비교했다.

사진=연합뉴스(이강인, 쿠보)

그는 “2년 전 쿠보를 직접 봤을 때 잘한다고 느꼈다”면서 “이강인은 직접 눈으로 본 적은 없었는데 이번 대회에서 경기하면서 보니 쿠보보다 뛰어나고 장점이 더 많았다. 이강인이 생각보다 좋은 퍼포먼스를 보여줬다”고 말했다.

공 코치는 2017년 한국에서 열린 U-20 월드컵에서도 신태용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진으로 참여했다. 당시 16세였던 쿠보도 일본 대표로 대회에 참가했다.

쿠보는 최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레알 마드리드의 2군팀 카스티야 입단이 확정됐다. 현재 쿠보는 일본 A대표팀에 뽑혀 2019 코파아메리카에 참여하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