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미스트롯' 숙행, '연맛' 합류해 "이상형은 키스"(ft.송가인 설렘주의)

기사승인 2019.06.19  10:14:10

공유
ad50

‘미스트롯’ TOP6에 빛나는 가수 숙행이 ‘연애의 맛’ 시즌2에 대한민국 싱글녀로 전격 합류한다. 

사진=TV CHOSUN

숙행은 오는 20일 방송될 TV CHOSUN 예능 ‘연애의 맛’ 시즌2 5회에 첫 등장해 이상형을 ‘키스’로 뽑는 화끈한 면모를 선보였다. 소개팅을 앞둔 숙행이 ‘미스트롯’ 진 송가인과 전라도 신안으로 동반 행사를 떠나게 된 상황이 펼쳐졌다. 숙행의 ‘연맛’ 출연 소식을 전해 들은 송가인은 숙행을 향해 부러움 섞인 축하를 건넸고 두 사람은 행사를 가는 길 내내 이상형부터 데이트 로망, 그리고 결혼 계획까지 밝히는 ‘소개팅 수다’ 열전을 이어갔다. 

특히 서로의 이상형을 묻던 중 숙행이 ‘이상형’을 ‘키스’라고 전해 의아함을 자아냈다. 방송을 통해 듣고 있던 송가인의 심장마저 요동치게 만든 숙행이 전하는 이상형과 키스의 상관관계가 공개될 전망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숙행의 아버지가 첫 등장해 끼 넘치는 ‘부전여전’의 면모를 과시한다. 41세 노처녀 딸의 소개팅 소식을 들은 숙행의 아버지가 광주에서 신안 행사장까지 한달음에 달려온 것. 하지만 긴 무명 생활 끝에 당당히 섭외 1순위 가수가 된 딸의 무대를 자랑스럽게 관람하는 것은 잠시였고 이후 송가인과 함께 한 식사 자리에서 ‘기승전 결혼’ 잔소리를 이어가 숙행을 당황스럽게 했다.
 
이에 평소 남다른 ‘촉’으로 ‘촉가인’으로 불리던 송가인이 “좋은 남자 만날 거 같아”라는 핑크빛 예언을 던지면서 주위의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더욱이 송가인은 소개팅이 잘되면 본인에게도 ‘새끼 쳐 달라’는 후속 소개팅 우선 예약을 하는 모습으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노래에만 빠져 지냈던 숙행의 외로움을 벗어던지게 만들 상대방은 누구일지 오는 20일 방송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숙행은 20대 초반 3인조 일레트로닉 현악 그룹 ‘미켈’로 데뷔한 후 2011년 ‘0순위’라는 음반을 내며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지만 큰 반응을 얻지 못한 채 긴 무명의 시간을 보냈다. 이후 ‘미스트롯’에 출연해 관록과 실력이 어우러진 무대를 만들어내며 TOP6에 오르는 반전 드라마를 만들어냈다. 특히 숙행은 프로그램 내내 출연진을 이끄는 맏언니로서 솔직한 입담과 소탈한 성격으로 무대를 달궜던 바 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