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한밤’ 성훈 “배우생활 시작하며 빚 생겨, 지금은 많이 좋아졌다”

기사승인 2019.06.18  21:39:08

공유
ad38
ad48

성훈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18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는 연기를 시작하면서 빚이 생겼다는 성훈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SBS

성훈은 28살 때까지 실업팀 소속의 수영선수로 활약한 것으로 전해졌다. 어쩌다 수영을 시작했냐고 하자 성훈은 “공부하기 싫어서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남들보다 수영을 잘하지는 못했다”라고 겸손하게 말했지만 국내 대회에서 신기록을 세울 정도로 실력이 뛰어났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이런 수영을 포기한 데는 아픈 사연이 있었다. 부상으로 몇차례 수술을 하며 수영을 포기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왔던 것. 때문에 자연스럽게 연기에 입문하게 됐고, 3개월 만에 ‘신기생뎐’으로 주연을 꿰찼다.

하지만 이름을 알리는데까지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 성훈은 “배우를 시작하고 빚이 많이 생겼다. 그러다보니 연기를 그만둘 수 없었던 거 같다”라고 밝혔다. 또 최근에 어떠냐는 말에 “이제는 많이 좋아진 상태”라고 설명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