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마약의혹’ YG 수사전담팀 꾸려진다…민갑룡 청장 “철저히 수사”

기사승인 2019.06.17  12:20:31

공유
ad38
ad48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해 경찰이 수사 방침을 밝혔다.

17일 민갑룡 경찰청장이 기자간담회를 통해 “경기남부경찰청 형사과장을 팀장으로 하는 전담팀을 꾸려 제기된 모든 의혹에 대해서 철저하게 수사할 것”이라고 소속 연예인들의 잇단 마약 투약 의혹이 불거진 YG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수사 방침을 전했다.

또한 “버닝썬 수사 과정에서 많은 교훈을 얻었다. 아직 드러나지 않았지만 개연성이 있는 점까지 충분히 염두에 두고, 과거 마약사건 등 유사 사건에서 얻은 노하우를 십분 발휘해 국민이 제기하는 의혹이 완전히 해소될 때까지 철저히 수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승리의 버닝썬 논란 이후 YG엔터테인먼트는 연이어 사회적인 화두가 됐다. 양현석 대표는 해외 재력가 성접대 의혹이 제기됐으며, 아이콘의 전 멤버 비아이는 마약 투약 의혹이 불거졌다. 특히 비아이 마약 투약 의혹은 양현석 대표가 이를 은폐하려고 시도했다는 의심까지 받으며 논란이 가중됐다.

결국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는 "조사 과정에서 진실이 드러날 것"이라며 최근 YG의 모든 직책에서 사퇴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다만 양현석 전 대표에 대한 수사 가능성에는 “구체적인 수사 내용을 밝힐 수 없다”라고 일축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