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U-20 월드컵 결승' 이강인, 전반 5분만에 PK 선제골...1-0 리드

기사승인 2019.06.16  01:09:53

공유
ad38
ad48

한국이 시작부터 우승에 한발 다가섰다.

사진=SBS 캡처

16일 오전 1시 폴란드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U-20 월드컵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결승전에서 전반 5분만에 이강인이 페널티킥 선제골을 기록했다.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첫 FIFA 주관대회 결승 진출에 이어 우승 트로피까지 노리는 한국 대표팀은 이날 오세훈-이강인 투톱을 내세우며 토너먼트에서 보여줬던 공격 조합을 그대로 이어갔다.

전반 2분만에 한국 대표팀이 기회를 잡았다. 김세윤이 페널티 박스에서 돌파하다가 우크라이나 수비 발에 걸려 넘어졌다. 심판은 그대로 진행했지만 결국 VAR을 봤다.

김세윤은 수비 발에 제대로 걸렸지만 걸린 위치가 페널티박스 선에 걸쳐있는지 아닌지 확실하지 않았다. 하지만 심판은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이강인이 침착하게 골키퍼를 속이고 우크라이나의 골망을 가르는 페널티킥을 성공시켰다. 한국은 시작부터 1-0으로 앞서가며 우크라이나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