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보좌관' 이정재X신민아, 커플 팀플레이...'국감'서 활약

기사승인 2019.06.16  00:59:51

공유
ad38
ad48

드라마 '보좌관'에서 이정재와 신민아 커플이 국정감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15일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이하 '보좌관')에서는 장태준(이정재)이 강선영(신민아)의 도움으로 국정감사를 준비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사진=JTBC '보좌관' 캡처

국정감사에서 이성민(정진영)은 사망 사고 책임을 하청업체에 떠넘긴 부광기업 사장 이창진(유성주)을 공격했다. 이창진은 이성민의 라이벌 송희섭(김갑수)과 긴밀한 관계인 기업가였다.

이성민은 "부강 기업이 살인을 저지른 것과 다름 없다고 생각한다"며 근무 환경 개선과 부당 해고자 복직을 요구했다. 이날 이성민이 날카로운 질문을 이어갈 수 있었던 것은 사실 강선영(신민아)의 덕택이었다. 

국감이 끝난 뒤 이성민은 장태준과 만나 소주 한 잔을 기울였다. 이성민은 남 모르게 자신을 도와주려 한 장태준에게 고마워했다. 그는 이성민에 "송희섭 의원처럼 되지 말라"라고 조언했다.  

이성민이 돌아간 후, 송희섭이 장태준을 불렀다. 그 자리에는 이창진이 있었다. 이창진은 이성민을 눈엣가시로 칭하며 "어떻게 안 되겠냐"고 말했다. 장태준은 표정이 굳었다.

그리고 다음 장면에서 이성민 사무소에서 간판이 추락해 행인이 다치는 부상 사고가 일어났다는 보도가 나왔다. 설치물 관련 법 위반으로 이성민의 이름이 언론에 오르내리게 되자 장태준은 송희섭 의원실의 지역구 보좌관인 오원식(정웅인)을 의심했다.

에디터 양수복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