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보좌관’ 신민아 “특정인물 참고 NO…초선 의원의 한계점 표현에 중점”

기사승인 2019.06.13  14:49:08

공유
ad38
ad48

신민아가 비례대표 의원으로 여성 정치인을 그리는데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3일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연출 곽정환/이하 ‘보좌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곽정환 PD를 비롯해 배우 이정재, 신민아, 이엘리야, 김동준, 정진영, 김갑수, 정웅인, 임원희가 참석했다.

신민아는 여성 정치인을 만들어가는 과정에 대해 “특정인물 참고하지는 않았다”라며 “강선영이 가지고 있는 정치적 고민과 생각들을 잘 표현한다면 성별과 별개일 수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치적 생각과 소신을 드러내보이고 싶었고 아무래도 초선 의원이다보니까 앞으로 나아가는 한계점도 있고 벽에 부딪히는 점도 있는데 선영이의 방식으로 표현해서 의미있는 캐릭터를 만드는데 중점을 뒀다”라고 설명했다.

또 곽정한 감독과 벌써 3작품을 함께하고 있는 이엘리야는 “사실 이렇게 금방다시 만날 줄 몰랐다 어느덧 3번째가 됐더라”라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더불어 “감독님이 소재로 하고 작품을 만드시는 것들이 저도 공감이 많이 되고 배우로서 연기를 할 때도 집중이 많이 됐다”라며 “감독님의 작품이다라는 이유도 있겠지만 감독님이 선택하는 작가, 스태프, 배우 모든 시너지들이 함께 작업할때 너무 행복한 느낌을 많이 받을 수 있다 그런것들이 너무 감사하게 생각된다”라고 전했다.

한편 ‘보좌관’은 6월 14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