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피아니스트 케빈 케너, 韓 2번째 리사이틀 '유머레스크' 개최

기사승인 2019.06.13  12:33:21

공유
ad38
ad48

피아니스트 케빈 케너가 일년만에 한국을 다시 찾는다.

사진= (주)뮤직앤아트컴퍼니 제공

케빈 케너는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의 음악적 동반자이자 피아니스트 조성진의 멘토로도 잘 알려진 피아니스트다. 그는 작년 3월 예술의전당에서 한국 첫 리사이틀을 성공적으로 마친 후 일 년 만에 두 번째 리사이틀 ‘유머레스크’를 갖는다.

그는 1990년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 우승(1위 없는 2위)과 폴로네이즈상을 수상하고 같은 해 차이콥스키 국제 콩쿠르에서 3위를 차지하며 세계 음악계의 주목을 받았다. 현재까지 쇼팽과 차이콥스키 콩쿠르에서 동시에 입상한 유일한 미국인 피아니스트이며 11년간 영국 왕립음악원 교수를 역임하는 등 화려한 이력을 보유한 그는 쇼팽 스페셜리스트이자 금세기 최고의 연주자로 손꼽히고 있다.

음악의 깊이를 구도자의 자세로 한계까지 탐구하기로 유명한 케빈 케너의 이번 리사이틀 ‘유머레스크’은 ‘유머’의 다양한 모습을 관객들과 함께 탐구하는 음악 여정이다. 하이든, 쇼팽, 슈만, 파데레프스키의 피아노 작품을 탐독하며 때로는 기발함과 놀라움, 익살과 패러디의 형태로 때로는 ‘위대함과 고통을 담은’ 웃음이라는 복잡한 형태로 유머의 본질적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케빈 케너의 ‘유머레스크’는 7월11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