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기생충' 봉준호 감독, 佛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황금종려상 효과?

기사승인 2019.06.12  15:37:13

공유
ad38
ad48

봉준호 감독이 다시 한번 프랑스로 떠날 예정이다.

EPA=연합뉴스

11일(현지시각)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는 제72회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에 초청될 것이라고 전했다.

2009년부터 열린 뤼미에르 페스티벌은 티에리 프레모 칸영화제 집행위원장이 감독을, 베르트랑 타베르니에 감독이 위원장을 맡은 영화제다. 올해는 10월 12일부터 20일까지 프랑스 리옹에서 열리며 지난해에는 올해 오스카 감독상, 외국어영화상을 받은 '로마'의 알폰소 쿠아론 감독이 초청됐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티에리 프레모 집행위원장은 “‘기생충’이 한국뿐 아니라 프랑스에서도 흥행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벌써 티켓 33만장이 팔렸다”며 “‘기생충’은 역대 황금종려상 수상작 중 가장 많은 관객을 불러모으는 영화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5일 프랑스에서 개봉한 ‘기생충’은 개봉 이후 9일까지 25만9737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프랑스 개봉 역대 한국영화 가운데 개봉 주 최고 성적을 거뒀다. 한편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에서는 ‘대부’ 시리즈의 프란시스 코폴라 감독이 명예상을 받는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