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황의조, 후반13분 선제골…이란전 ‘골가뭄’ 8년 6개월만에 탈출

기사승인 2019.06.11  21:25:52

공유
ad38
ad48

황의조가 이란전에서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란과의 평가전에서 황의조가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사진=KBS

황의조는 이날 ‘캡틴’ 손흥민과 함께 최전방 투톱 스트라이커로 나섰다. 지난 호주전에 이어 황의조는 2경기 연속 골을 성공시키는데 성공했다. 그야말로 황의조의 골 퍼레이드가 그려진 것.

상대 진영을 빠르게 뚫고 들어간 황의조는 이란 수비수들이 겹친 곳을 틈타 침착한 골을 마무리했다. 이번 골은 황의조 개인에게 A매치 8호골로 기록됐다. 또 벤투호 출범 이후 최다득점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이란과의 경기에서 매번 골가뭄에 시달려온 우리 대표팀에는 단비같은 골이 아닐 수 없었다. 이란전에서 우리 대표팀이 골을 기록한 것은 지난 2011년 아시안컵 8강전 윤빛가람 이후 8년 6개월만이다.

한편 황의조의 선제골 이후 이란의 코너킥 상황에서 조현우의 펀칭 실패로 공이 김영권의 몸을 맞고 들어가 자책골을 헌납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