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라디오스타' 규현, MC 복귀 거절 심경 고백...새 인물 추천 궁금증↑

기사승인 2019.06.11  08:08:11

공유
ad38
ad48

규현이 MC가 아닌 게스트로 ‘라디오스타’에 컴백한다. 

사진=MBC 제공

12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은지원, 규현, 위너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하는 ‘만나면 좋은 친구’ 특집으로 꾸며진다.

게스트로 돌아온 규현은 녹슬지 않은 재치와 입담을 펼치며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먼저 그는 “팬들의 세컨드가 돼도 좋다!”라는 솔직한 발언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최근 달라진 팬 문화에 수긍하며 “제발 좋아만 해달라”고 사랑을 구걸(?)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어 규현은 MC 복귀 거절 심경을 고백하며 관심을 집중시킨다. 또한 그의 거절 소식을 들은 MC 김국진, 윤종신, 김구라가 각양각색 반응들을 보였다고 털어놔 모두를 폭소케 했다. 더불어 규현은 새로운 MC를 추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러나 뜻밖의 인물에 김구라가 완강 거부를 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제공

규현은 함께 출연한 은지원에게 섭섭함을 토로한다. 규현은 은지원이 송민호만 편애한다고 폭로했고 은지원은 이를 적극 해명하며 남다른 어휘력을 뽐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 반면 규현은 은지원에게 의외의 따뜻함을 느꼈던 사연도 털어놓으며 훈훈한 선후배 케미를 보여줄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규현은 유튜브 채널 오픈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은다. 이에 이미 유튜버로 활동 중인 은지원과 윤종신이 합세해 피 튀기는 콘텐츠 싸움을 벌이며 규현을 당황케 했다는 후문이다.

이번주 스페셜 MC로 위너 이승훈이 합류해 노필터 진행과 갑툭튀 토크로 부끄러움은 찾아볼 수 없는 당찬 패기를 보여주며 스튜디오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돌아온 규현의 예능감은 12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