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최태원 동거인 김희영, 행사 동반참석에 쏠린 이목…노소영과 이혼소송 중

기사승인 2019.05.29  16:26:47

공유
ad38
ad48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동거인으로 알려진 김희영 T&C 재단 이사장에게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8일 열린 ‘소셜 밸류 커넥트 2019’에 최태원 회장이 김희영 이사장과 함께 참석하며 스포트라이트가 집중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28일 '소셜밸류 커넥트 2019' 행사에 참석한 최태원 SK 회장의 모습

최태원 회장은 이날 행사에서 ‘어떻게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게 됐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착한 사람과는 거리가 먼 사람이었다”라며 “나와 반대인 사람을 만나 그 사람을 관찰해보니 잘못 살아온 것 같았고 그때부터 새로운 생각을 하게 됐다”라며 김희영 이사장을 염두에 둔 듯한 발언을 했다.

더불어 “사회적 기업이 무엇인지 배우게 됐고 영리 기업 또한 사회적 가치를 지향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최근 SK그룹이 전사 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회적 기업’의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김희영 이사장이 맡고 있는 T&C재단은 최태원 회장의 이름에서 따온 T, 김희영 이사장의 영어 이름인 클로이(Chloe)에서 따온 E를 따서 지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최태원 회장은 지난 2015년 12월 국내 한 언론사에 편지를 통해 부인인 노소영 관장이 아닌 다른 여성과의 사이에 혼외자가 있다고 고백한 바 있다. 더불어 노소영 관장과 이혼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한편 최태원 회장과 노소영 관장은 여전히 법적으로 부부이며, 아직 이혼 소송이 진행 중에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