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미운우리새끼’ 열혈먹뚱, 논산 우어회 애정 “의자왕도 좋아했다더라”

기사승인 2019.05.26  22:24:11

공유
ad38
ad48

듣기에도 생소한 논산 우어회가 등장했다.

2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에는 사장님의 손맛이 더해져 완성된 우어회무침이 침샘을 자극했다.

사진=SBS

오로지 동생들을 믿고 떠난 먹방 여행. 두 번째 지역은 바로 논산이었다. 전어와 견줄 정도로 그 맛이 남다르다는 우어회는 듣기에도 생소한 음식이었다. 하지만 김종국은 ‘실패없는’ 동생들의 믿고 따르기로 했다.

당진에서 차를 타고 이동해 도착한 논산. 한산한 식당에 들어선 세 사람은 우어회를 주문했다. 김종국이 김에 우어회를 싸먹기 무섭게 사장님이 다가와 각종 나물을 넣고 회무침을 만들어줬다.

김종국은 “무치니까 맛이 더 사네”라고 말했다. 이에 동생들은 “누가 먹던 음식? 의자왕”이라고 자신하며 “의자왕이 당나라에 끌려가는데 우어가 뱃머리를 들이받아서 못가게 막았다는 이야기가 있어요”라고 부연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