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유태평양X김준수, 판소리 환상 무대로 '최종 우승' (불후의 명곡)

기사승인 2019.05.25  19:50:00

공유
ad38
ad48

유태평양과 김준수가 포레스텔라를 꺾었다.

사진=KBS '불후의 명곡' 캡처

25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그리운 이에게 전하는 연가 작사가 故하중희 편”으로 진행됐다. 이날 스바스바, 포레스텔라, 테이, 김준수, 유태평양, 박기영, 곽동현이 출연해 명곡 판정단의 마음을 움직일 무대를 펼쳤다.

마지막 무대에 판소리계 아이돌 유태평양과 김준수가 올랐다. 이들은 ‘코스모스 피어있는 길’을 부르며 포레스텔라의 최종우승을 막으려고 했다.

구성진 가락과 가슴을 울리는 이들의 목소리가 무대에 울려펴졌다. 여기에 댄스팀이 등장해 노래에 맞춰 색다른 무대를 꾸몄다. 명곡 판정단은 노래에 젖어든 듯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한편 유태평양과 김준수는 428점을 얻어 2연승을 거둔 포레스텔라를 꺾고 최종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