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로또 판매점, 3년내 2371곳 추가 모집...차상위계층 포함

기사승인 2019.05.24  16:40:20

공유
ad50

로또 판매점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24일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는 2019∼2021년 전국 온라인복권(로또) 판매점을 총 2371곳 추가 모집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로또 판매점을 추가 모집하는 것은 2016년 이후 3년 만이다.

이는 로또 판매점이 점차 줄어드는 현상에 대처하고 편의점 법인의 로또 판매권을 2021년까지 단계적으로 회수하는 데 따른 조치다. 로또 판매점은 2004년 9845곳이었지만 경영상 문제나 점주 고령화 등으로 문을 닫는 곳이 늘어 지난해 말 7211곳으로 줄었다.

또 기재부가 편의점 법인에 내줬던 로또 판매권 640개를 2021년까지 회수하기로 하면서 판매점을 추가 모집해야 할 필요성이 커졌다.

이번 추가 모집에는 장애인, 국가유공자,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등 우선 계약대상자는 물론 차상위계층도 포함됐다. 차상위계층 참여 비율은 전체의 30%다. 기재부는 6월 내 모집공고를 내고 전산 추첨 방식을 통해 판매자를 8월까지 선정할 계획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53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