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WWW’ 임수정·장기용, 만남부터 완성형 비주얼 “연기 호흡도 좋아”

기사승인 2019.05.24  09:47:04

공유
ad38
ad48

임수정과 장기용의 비주얼 케미가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6월 5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극본 권도은/연출 정지현, 권영일/제작 화앤담픽쳐스)는 트렌드를 이끄는 포털사이트, 그 안에서 당당하게 일하는 여자들과 그녀들의 마음을 흔드는 남자들의 리얼 로맨스.

포털사이트 ‘유니콘’의 서비스 전략 본부장 배타미(임수정)와 게임 음악을 만드는 밀림 사운드 대표 박모건(장기용). 철권 게임을 좋아하고, IT 업계에 종사한다는 공통점이 있지만 성격부터 가치관까지 너무나 큰 갭이 존재한다.

그러나 임수정의 말을 빌리자면 “타미는 모건에게 완벽하지 않은 면들을 보였다고 생각하면서 괴로워하지만, 그녀의 인생에 불쑥 나타난 모건은 그런 타미를 귀엽게 바라본다”고. 그렇다면 실제 현장에서의 호흡은 어떨까.

임수정은 “장기용 씨의 첫인상은 ‘모건이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실제로도 분위기가 모건과 많이 닮았다”라며 “현장에서 연기 호흡도 굉장히 좋고 잘 맞는다”라고 말했다. 장기용 역시 임수정을 “작품들을 챙겨볼 정도로 좋아하던 배우”라고 표현하며 “같이 하게 된다고 해서 설고, 아직도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다는 것이 신기하다”는 소감을 전해 기대를 높였다.

한편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는 ‘미스터 션샤인’을 공동 연출한 정지현 감독과, 김은숙 작가의 보조 작가로 필력을 쌓은 권도은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쓸쓸하고 찬란하神 - 도깨비’와 ‘미스터 션샤인’ 등 tvN 최고의 흥행사를 만들어온 화앤담 픽쳐스가 제작을 맡는다. tvN ‘그녀의 사생활’ 후속으로 6월 5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된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