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김명수에 분노해 자립했다 '비서 합격'

기사승인 2019.05.23  22:52:01

공유
ad38
ad48

김명수가 신혜선의 새 비서가 됐다.

2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서는 천사 김단(김명수)이 이연서(신혜선)의 비서 면접을 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단은 이연서, 정유미(우희진)에 "꼭 뽑아주십시오. 항상 최선을 다해서 아가씨를 반짝반짝하게 만들어드리고 싶다"고 했다. 그러자 이연서는 "지금 뭐라고 했냐?"고 물었다. '반짝반짝'은 조승환이 생전 이연서에 했던 말이기 때문이다.

면접 끝났으니까 나가라고 하자 김단은 "이 거친 세상에 나 혼자다"라며 동정심을 표했다. 하지만 이연서는 여전히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기운 쭉 빠져있을 줄 알았는데"라며 "사람 못 고친다고 하더니"라고 그를 욕했다. 이를 들은 이연서가 분노하자 김단은 "이왕 들렸다고 하니 한마디만 더 하겠다. 이쁘게 좀 삽시다. 에? 반짝반짝"이라고 소리치고 나갔다.

김단에 분노한 이연서는 그를 따라가느라 지팡이 없이 그 자리에서 홀로 일어서 걸었다. 정유미는 놀랐고, 김단은 이연서의 새 비서로 합격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