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내일날씨] 서울 올해 첫 '폭염주의보'...전국 대부분 한여름 기온

기사승인 2019.05.23  18:07:13

공유
ad38
ad48

서울에 올해 첫 폭염특보(주의보-경보)가 발효된다.

사진=연합뉴스

23일 기상청은 24일 오전 11시 서울, 광주, 경기 광명·과천·부천, 강원 강릉·동해, 전남 담양·곡성, 경북 상주·문경, 경남 김해·진주 등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발표했다.

이날 오후 4시 대구, 울산, 경기·경북·경남 곳곳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서울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건 올해 들어 처음이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날씨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효된다. 폭염 경보는 낮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내려진다.

기상청에 따르면 대기 약 5.5㎞ 상층에서 따뜻한 기류가 한반도로 유입되는 가운데 대기 하층으로도 따뜻한 기류가 유입되고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햇볕도 강해질 거라는 게 폭염 원인이다.

25일부터는 높은 구름이 유입돼 태양이 다소 가려지면서 낮 기온이 덜 오를 수도 있지만 폭염특보가 26일까지 이어질 가능성도 있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