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 발레공연中 시력 잃어...악몽 시달림 "안 돼! 가지마"

기사승인 2019.05.22  22:17:34

공유
ad38
ad48

신혜선이 눈 부상을 입었던 그때의 악몽을 꿨다.

사진=KBS '단, 하나의 사랑' 캡처

22일 첫방송된 KBS2 ‘단, 하나의 사랑’에서 이연서(신혜선)가 악몽을 꾸는 장면으로 이야기가 시작됐다.

이연서는 ‘백조의 호수’ 발레 무대에 서는 꿈을 꿨다. 그는 “안 돼, 가지마”라고 혼잣말해 이 꿈이 악몽이라는 것을 드러냈다.

꿈에서 이연서는 조명이 떨어져 유리조각에 눈을 다쳤다. 부상을 입은 동시에 꿈에서 깬 이연서는 소리를 질렀다.

이어 이연서가 주방을 걷다가 넘어지자 앞에 놓인 물건을 보지 못했다. 꿈에서 벌어진 일이 실제로 일어난 일이라는 걸 뜻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