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대한외국인' 홍자, 예명 짓게 된 이유? "정형돈 노래 듣고 결심...감사하다"

기사승인 2019.05.22  21:02:20

공유
ad38
ad48

홍자가 자신의 이름을 짓게 된 계기를 밝혔다.

사진=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캡처

22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미스트롯’ 송가인, 홍자, 정다경, 김나희, 박성연이 출연했다.

이날 홍자는 ‘미스트롯’ 이후 근황을 밝혔다. 홍자는 머리만 보인 채로 사우나 팬미팅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어머니들이 너무 신나셔서 계속 질문을 하셨다. 서로 점점 덥고 숨이 막히기 시작했다. 도저히 안 되겠는지 어머니 한 분이 하시는 말씀이 홍자는 사우나에서도 잘 우리네 하시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홍자는 ‘홍자’가 본명이 아니라면서 방송용 이름을 짓게 된 배경을 밝혔다. 그는 “카페에 앉아 있었는데 흘러나온 노래가 있었다. 형돈이가 노래한다, 홍 홍 홍”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 자리를 빌어서 정형돈씨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그는 “형돈 오빠. 너무 감사합니다. 제 이름을 오빠 덕분에 널리 알리게 됐고 한 번 들으면 잊지 못할 이름이 됐다”고 영상 편지를 보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