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스달 연대기’ 김지원X김옥빈, 태고의 걸크러시...캐릭터 티저 공개

기사승인 2019.05.20  15:01:08

공유
ad38
ad48

‘아스달 연대기’ 김지원-김옥빈이 강렬한 고대 여전사 포스를 분출시키는 캐릭터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오는 6월1일 오후 9시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김원석)는 태고의 땅 아스에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담는다.

작품에서 당당함을 분출하는 김지원 김옥빈의 캐릭터 티저가 지난 18일과 20일, tvN 채널과 온라인 포털을 통해 공개된 가운데 신비로운 초자연적 배경부터 장대한 스케일의 전쟁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에서 점차 강인하게 변화하는 탄야(김지원)와 태알하(김옥빈)의 모습이 눈길을 붙든다.

와한족 씨족어머니 후계자인 탄야 역 김지원은 ‘푸른 객성, 그 예언의 아이라는 이름’이라고 부르는 목소리와 함께 천진난만하고 쾌활한 소녀의 이미지로 등장했다. 와한족 일원으로 같이 자란 은섬(송중기)에게 춤을 배우고 수줍게 미소를 짓는 등 순수한 느낌을 오롯이 선보이던 탄야는 대칸부대에게 와한족이 침략당하는 위기가 닥치자 “나 와한의 탄야, 너희들을 저주 한다”라면서 용기 있게 맞서 싸우는 모습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뿐만 아니라 아스달 최고의 전사 타곤(장동건)이 “모두 죽여 버린다”며 힘으로 제압했을 때도 당차게 “내가 죽으면 그 아이도 죽어”라는 말을 던지는가 하면 “너에게 주문을 건다”라며 비장한 표정을 지어내 앞으로의 활약을 예고했다.

멀리 서쪽에서 청동기술을 전해온 해족 족장의 딸이자 권력을 갈망하는 태알하 역 김옥빈은 몽환적인 분위기로 등장했다. 이어 “타곤은 결국 왕이 될 거라고”라는 대사와 맞물려 타곤(장동건)에게 칼을 겨누던 태알하는 “그 왕을 갖고 있는 건 나 태알하고”라며 기세등등함을 내비친다. 더욱이 목에 댄 칼로 위협받은 태알하는 “그놈이 아무리 뛰어나도 잡을 수 있어. 할 수 있는 게 남아 있을 때 난 멈추는 사람이 아니니까”라고 욕망에 가득 찬 눈빛을 드리웠다.

이어 얼굴에 핏방울이 묻은 채로 서슬 퍼렇게 웃고, 눈물을 뚝뚝 흘리다가도 “내 목표는 아스달을 내 발아래 두는 거야”라면서 뿌듯한 표정을 지어 보여 몰입도를 높였다. 제작진은 “고대문명 속에서 서로 다른 운명을 지닌 탄야와 태알하, 두 여성의 서사가 어떻게 펼쳐지게 될지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