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지킬앤하이드’ 조승우-홍광호-박은태, 서울공연 성료...전국투어 이어간다

기사승인 2019.05.20  10:42:21

공유
ad38
ad48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의 서울공연이 지난 19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해 11월 개막한 ‘지킬앤하이드’는 약 7개월의 대장정 동안 평균 객석점유율 98%를 기록했으며, 2004년 초연 이래 누적 관객 수 140만 명을 돌파하는 등 대한민국 뮤지컬계 새로운 흥행 역사를 썼다. 특히, ‘지킬·하이드’ 역의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 민우혁, 전동석, ‘루시’ 역의 윤공주, 아이비, 해나, ‘엠마’ 역의 이정화, 민경아 등 뮤지컬계 내로라하는 최고의 배우들은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마지막 공연까지 전석 매진과 전석 기립박수를 이끌었다.

제작을 맡은 신춘수 프로듀서는 “6개월이 훌쩍 넘는 기간 동안 작품을 위해 절정의 기량을 보여준 모든 배우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매회 보이지 않는 곳에서 열과 성을 다해 서포터해준 스태프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또한 ‘지킬앤하이드’를 오랜 시간 동안 변함없이 사랑해주신 모든 관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공연마다 보내주신 뜨거운 환호와 박수 덕분에 전체 배우, 스태프가 힘을 내어 장기간의 공연을 이끌어올 수 있었다”며 폐막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1886년 초판 된 영국의 소설 ‘지킬박사와 하이드씨의 이상한 사건’을 각색한 작품으로 ‘지킬’과 ‘하이드’로 표현되는 선과 악, 인간의 이중성을 다루고 있다.

2004년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초연한 이래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LG아트센터, 블루스퀘어, 샤롯데씨어터 등 서울의 주요 공연장을 비롯해 부산, 대구, 대전, 광주, 전주, 수원, 울산, 창원 등 전국의 주요 도시에서 공연되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그뿐만 아니라 2006년에는 국내를 넘어 일본 도쿄와 오사카에서 공연되며 뮤지컬 한류의 시초가 되기도 했다.

성황리에 폐막한 ‘지킬앤하이드’는 본격적인 전국투어에 돌입한다. 5월말부터 창원을 시작으로 대전, 광주, 대구, 부산, 인천, 여수, 성남, 전주, 천안, 울산에서 공연하며 ‘지킬앤하이드’ 열풍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오디컴퍼니 제공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