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닥터 프리즈너' 최원영, '구속적부심'으로 풀려나...남궁민 "이재환 뇌사일까?"

기사승인 2019.05.15  22:53:57

공유
ad38
ad48

구속적부심이 최원영을 살렸다.

사진=KBS '닥터 프리즈너' 캡처

15일 방송된 KBS2 ‘닥터 프리즈너’ 마지막회에서 나이제(남궁민) 살해혐의로 수감된 이재준(최원영)이 구속적부심으로 풀려났다.

이날 이재준은 나이제의 ‘엔드게임’에 휘말려 교도소에 수감됐다. 그는 ”날 죽이려면 지금 죽여. 아니면 너한테 기회는 영영 없어“라고 말했다.

의아해하는 나이제의 표정을 바라보며 이재준은 ”구속적부심이 뭔지는 알지. 난 네 살해혐의 현행범으로 잡혀왔는데 너는 멀쩡하잖아. 나는 왜 여기있는 거지? 그래서 구속적부심을 신청한거야. 네가 멀쩡히 있다는 걸 증명하기 위해서“라며 나이제의 속을 긁었다.

이어 변호사가 들어와 ”구속적부심 됐다“고 하자 이재준은 풀려났다. 나이제는 ”이재환(박은석)이 진짜 뇌사상태일까?“라고 말해 이재준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