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현장] EXID "해체 아냐, 향후 완전체 활동 위해 계속 소통할 것"

기사승인 2019.05.15  16:54:44

공유
ad38
ad48

EXID가 해체는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다.

15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EXID(LE, 정화, 하니, 솔지, 혜린)가 미니 앨범 'W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현 소속사를 떠나는 하니는 "다른 선택을 한 것은 여러가지 이유가 있다"며 쉽게 말을 잇지 못했다.

그러자 LE는 "저희끼리 많은 이야기를 나눴었다. 오히려 서로를 더 이해할 수 있기 때문에 할 수 있었던 선택같다. 그 상황 속에서 저희는 완전체 활동을 국내에서 이어가려고 아직도 많이 나누고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재계약을 하지 않은 또 다른 멤버 정화는 "저희가 추후에 정리를 해서 알려드릴 예정이다"고 양해를 구했다.

LE는 "국내 팬들을 위한 활동을 위해 열심히 모색 중이다. 롤모델이 신화 선배님들이다. 어디에 있건 같이 모여서 활동하는 것이 저희 꿈이다. 그 꿈을 향해 계속 달릴 것 같다"고 했다.

솔지는 "해체는 아니다. EXID는 계속하고 싶다. 지금 재계약을 안하는 멤버들이 있기 때문에 그런 반응을 보이시는데 팀 해체는 할 생각이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EXID의 새 앨범은 오늘(1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