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2019 키우피우 인형극 축제’ 작은무대에 큰 감동! 인형극 세계 펼쳐진다

기사승인 2019.05.15  12:38:39

공유
ad38
ad48

작은 인형들이 주인공이 돼 대형 무대 못지않은 감동을 선사하는 큰 마당이 열린다. 종로문화재단 아이들극장이 ‘2019 키우피우 인형극축제’로 환상적인 인형극 세계를 펼친다.

‘키우피우 인형극축제’는 아이들의 상상력을 ‘키우’고 온 가족 웃음꽃을 ‘피우’다는 뜻의 축제로, 2016년부터 매년 6월에 유아부터 성인까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아이들극장은 2016년 개관 이후, ‘키우피우 인형극축제’를 통해 매년 양질의 인형극을 선보여왔다. 올해는 그 영역을 넓혀 국내 우수작 2편 외에 세계로부터 인정받는 이스라엘 인형극단의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초청했다.

#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도깨비 이야기 ‘안녕, 도깨비!’

우리 전통의 도깨비 이야기와 현대 인형극이 만나 탄생한 특별한 환타지음악인형극 ‘안녕, 도깨비!’를 선보인다. 이 공연은 극단 ‘로.기.나래’의 작품으로 2019년 제27회 서울어린이연극상 연출상, 무대예술상 수상작이기도 하다.

‘안녕, 도깨비!’는 장난꾸러기 도깨비 4인방과 흥이네 가족의 좌충우돌 사건을 다룬 작품으로 점차 사라져가는 가족애, 사랑, 우리 문화의 의미를 감동적으로 그려낸다. 이와 함께 우리 전통의 도깨비가 본래 두려운 존재가 아니라 의롭고 유쾌한 존재임을 확인시켜주며 우리 전통 설화를 다시 한번 돌이켜 볼 기회를 제공한다. ‘안녕, 도깨비!’는 6월5일부터 8일까지 공연할 예정이며, 공연시간은 60분이다.

# 세계가 인정한 명작 인형극 ‘아낌없이 주는 나무’

쉘 실버스타인의 베스트셀러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이 명작 인형극은 2015 폴란드 카토비체 국제인형극축제, 2016 슬로바키아 VIRVAR 국제인형축제 심사위원상, 2016 몬테니그로 국제축제 그랑프리상, 드라마트루기상을 수상하며 세계에서 인정받고 있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모든 것을 줘도 아깝지 않은 모성애를 나무와 소년의 관계로 은유한 원초적 사랑 이야기를 보여준다. 정교한 인형의 움직임과 음악으로만 진행되는 비언어인형극으로, 이스라엘의 인형극단 ‘키씨어터’가 공연한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6월12일부터 16일 까지 공연할 예정이며, 공연시간은 50분이다.

# 신나는 우리 가락과 재담을 엮은 놀이인형극 ‘꼬마장승 가출기’

‘꼬마장승 가출기’는 극단 ‘마루한’의 작품으로, 신나는 우리 가락과 재담을 엮은 유쾌한 놀이 인형극이다. 맛난 냄새에 이끌려 집을 나온 꼬마 장승이의 대모험을 주제로 했으며 우리 집을 지키는 전통신앙 이야기 속 인물에 상상력을 더해 생동감 있게 풀어낸다.

이 공연은 관객이 직접 참여하며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형 인형극으로, 다양한 볼거리와 색다른 즐거움을 관객들에게 선사한다. 이와 함께 여러 가지 악기를 사용한 흥겨운 음악이 공연 관람의 재미를 배가한다. ‘꼬마장승 가출기’는 6월19일부터 21일까지 공연할 예정이며, 공연시간은 55분이다.

한편 ‘2019 키우피우 인형극축제’는 6월5일부터 22일까지 종로 아이들극장에서 진행된다.

사진=종로문화재단 제공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