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프로틴 부족' 2030 여성, 100명 중 1명만 챙겨..."폭식막는 효과도 있어"

기사승인 2019.05.15  09:58:18

공유
ad38
ad48

우리는 일상 속 에너지의 근원이 되는 프로틴을 충분히 섭취하고 있을까.

농심켈로그가 최근 25~39세 직장인 및 주부 여성 1000명을 대상으로 모바일 리서치 기업 오픈서베이를 통해 ‘프로틴 섭취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 100명 중 단 1명만이 매 끼니 프로틴을 섭취한다고 답했다. 또한 응답자 72%가 ‘프로틴 섭취의 중요성에 대해 잘 모른다’고 답해 프로틴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과 섭취 모두 현저히 부족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진=농심켈로그 제공

‘일상 생활 속 프로틴 섭취의 중요성에 대해 알고 있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20.2%가 ‘전혀 모름’, 51.5%가 ‘잘 모름’이라고 답해 72%가 프로틴의 중요성을 인식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 것. 또한 ‘프로틴은 운동 전후 근육 생성을 위해 먹는 것’이라는 인식이 전체 응답 중 61.9%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반면 ‘중요한 일상 속 에너지원’이라는 답변은 13.2%로 매우 낮았다.

한편 ‘프로틴을 평소 충분히 섭취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69%가 부족하다고 응답했으며 단 2.7%만 충분하다고 답했다. 프로틴을 ‘매끼 마다 섭취한다’는 응답자는 단 0.8%로 100명중 1명에도 채 미치지 못했다. 그리고 ‘한 끼 정도는 챙겨 먹는다’가 31%, ‘거의 먹지 않는다’가 무려 62%에 달했다.

프로틴의 주 공급원으로는 1위가 계란(40.4%)이었으며 유제품(14.2%), 돼지고기(13.9%), 두부·콩(11.0%), 닭가슴살(10.6%)이 그 뒤를 이었다. 프로틴을 잘 섭취하지 못하는 이유로는 44.9%가 ‘프로틴을 먹어야 한다는 생각이 없다’, 44.5%가 ‘탄수화물 위주의 식사를 해서’라고 답해 프로틴 섭취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강화와 함께 식습관 개선도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농심켈로그 제공

가정의학과 전문의이자 압구정 WE클리닉 대표 조애경 원장은 “아직도 많은 여성이 프로틴은 운동으로 근육을 만들 때 필요한 영양소 정도로 인식하는데, 적절한 양의 프로틴을 하루 중 적절한 타이밍에 섭취하는 것은 일상 속 에너지를 얻는데 매우 중요하다”며 “특히 잠자는 동안 단백질 분해가 일어나기 때문에, 잠에서 깬 아침이나 저녁에 단백질을 보충해 주는 것이 좋다. 또한 고단백 아침 식사는 포만감을 높여줘 나머지 시간 동안 폭식을 막아 주는 효과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이번 설문조사에서는 프로틴 보충 제품의 구매 경험 및 만족도에 대해서도 물었는데 77%가 ‘한번도 구매해 본적이 없다’고 답했으나, 이들 중 절반은 향후 구매 의사가 있다고 밝혀 간편하게 프로틴을 보충할 수 있는 대용식에 대한 관심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기존 프로틴 제품에 대해 불만족의 이유로 맛이 없다(58.7%), 비싸다(40%), 먹기 불편하다(18.1%) 순으로 꼽아, 소비자들은 건강을 위해 먹는 즐거움인 맛과 편리성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농심켈로그는 최근 고소한 맛의 미숫가루큐브&검정약콩과 상큼한 맛의 요거트큐브&베리 2종의 프로틴 그래놀라를 출시했다. 식물성 콩 단백질이 강화된 특수 그래놀라에 100% 국내산 검정약콩, 동결건조공법의 미숫가루 큐브와 요거트 큐브 등 자연 원재료에서 얻은 단백질을 더해 간편하고 맛있게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다. 특히 해당 신제품은 제품 50g을 우유 250ml와 함께 먹으면, 삶은 계란 3개를 먹는 것과 같은 양의 단백질 섭취량을 제공한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