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타다 OUT"...택시기사, 오늘(15일) 새벽 서울시청 광장서 분신사망

기사승인 2019.05.15  09:45:01

공유
ad38
ad48

70대 택시기사가 카풀과 차량 공유 서비스에 반발하며 분신해 목숨을 끊었다.

(사진=연합뉴스/기사내용과 관계없음)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오늘(15일) 새벽 3시 10분쯤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76살 안 모 씨의 몸에 불이 붙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신고를 받고 바로 출동해 소화기로 불을 껐지만, 안 씨는 끝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주변 CCTV를 통해 안씨가 택시를 세워두고 내려 인화물질을 몸에 뿌린 뒤 불을 붙인 모습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또 안씨의 차량 곳곳에 '불법 택시영업 자행하는 쏘카와 타다는 물러가라'는 홍보물이 붙어 있는 점으로 미뤄 카풀과 차량 공유에 서비스에 반발해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