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애들생각’ 우현 아들 우준서, 19살에 자취선언…母 조련 ‘울먹’

기사승인 2019.05.14  21:05:39

공유
ad38
ad48

엄마와 아빠의 온도차가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애들생각’에는 벌써 자취 준비를 하는 아들에게 못내 서운한 감정을 드러내는 조련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우현은 종일 아들 우준서를 데리고 돌아다니며 코성형에 대한 생각을 바꿔보려고 했다. 그러나 우준서의 생각은 이미 확고한 상태. 심지어 대학교에 입학하게 될 내년을 생각하며 “집을 좀 찾아봤는데 아빠도 같이 보실래요?”라고 물었다.

깜짝 놀란 우현은 “집을 벌써 찾아봤다고?”라고 반문했다. 덤덤한 아들과 달리 엄마 조련은 벌써 내년을 내다보고 있는 아들 생각에 눈가가 붉어지기 시작했다. 하지만 우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제 인생에서 1/4는 살지 않았나. 남은 인생의 혼자서기의 시작이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이미 방을 알아보는 사이트까지 접속해본 우준서는 우현에게 이를 보여줬다. 그러나 월세와 전세의 개념조차 제대로 모르는 상황. 조련이 걱정하는 것과 달리 우현은 “알아서 (밥) 해먹겠지”라고 쿨한 모습을 보였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