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구하라 前남친’ 최종범, 폭행·협박·몰카 재판 중 “새 미용실 오픈” 소식 전해

기사승인 2019.05.14  15:54:01

공유
ad38
ad48

 

구하라 전 남자친구 최종범이 재판이 진행중인 가운데 새 미용실 오픈 소식을 알렸다.

14일 최종범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로운 샵(미용실)”을 오픈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많은 분들께 걱정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한다. 오랜 시간동안 주변 분들의 성원과 도움으로 준비한 샵을 이번에 오픈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 영업장 시작을 앞두고 “항상 그랬듯 저의 업, 미용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전했다.

최종범은 “저 혼자가 아닌, 저희 매장 식구들과 가족, 주변 지인들을 위해 더 성숙된 모습으로 열심히 제 자리에서 저의 일을 하는 것으로 절 아껴주신 분들께 사죄하고자 한다”라며 항간의 시선을 의식한 듯 심경을 전했다.

현재 최종범은 카라 출신의 가수 구하라와 재판 중에 있다. 폭행 및 성관계 동영상 유포 협박 혐의를 받고 있는 상태.

지난달 열린 공판에서 최종범 측 변호인은 “재물손괴에 대해서는 인정하고 반성하지만 나머지 공소사실에 대해서는 전부 부인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또한 성관계 동영상을 빌미로 구하라를 협박해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상해 혐의에 대해서는 방어를 하는 과정에서 생긴 일이고 협박 부분에 대해서는 성관계 동영상을 빌미로 구하라에게 해악을 고지한 바가 없다”고 주장했다.

검찰은 최종범에 대해 상해, 협박, 강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성폭력처벌법), 재물손괴 등 5개 혐의를 적용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