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경찰, 승리 '호텔 성접대' 정황 포착...YG 법인카드 사용에 "수사 검토중"

기사승인 2019.04.26  17:49:17

공유
ad38
ad48

경찰이 승리의 성접대 혐의와 관련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수사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유인석은 지난 23일과 24일 진행된 경찰 조사에서 2015년 12월 24일 일본인 사업가 A씨 부부와 그 일행이 한국에 왔을 때 서울 5성급 H호텔에 숙소를 잡아주고 성매매 여성들을 동원했으며 비용 3000만원은 승리가 YG 법인카드로 결제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유인석이 여성들을 부른 알선책 계좌에 돈을 보낸 사실을 확인했다. 또한 성매매 관련 여성 17명을 입건했다. 이들은 대부분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승리는 YG 법인카드로 결제한 것과 관련 "호텔비를 계산한 것은 사실이지만 성접대에 대해서는 몰랐다"며 혐의를 부인했다. YG 측도 25일 "승리가 2015년 사용했다고 알려진 YG 법인카드는 업무와 관련없이 발생한 모든 개인 비용은 승리가 부담하고 결제했던 카드"라며 선을 그었다.

그러나 경찰은 A씨 일행 접대를 끝낸 뒤 유인석이 단체 대화방에 올린 내용을 볼 때 승리가 성접대 사실을 몰랐을 리 없다고 보고 있다. 

이에 경찰은 승리와 유인석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또 YG에 대한 수사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