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조연→주연으로...화장대 새로운 강자 '자외선차단제'

기사승인 2019.04.26  15:12:27

공유
ad38
ad48

자외선 차단제는 뻑뻑하고 얼굴을 허옇게 띄게 만든다? 선크림에 흔히 가지고 있는 고정관념이다. 그러나 이제 해가 갈수록 남다른 기술력을 통해 기존의 편견을 뛰어넘고 다양한 기능을 가진 선크림이 화장대를 빛내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스킨케어가 갖춘 수분과 영양은 물론 베이스 메이크업 기능까지 겸비한 자외선 차단제가 대거 출시되며 화장대의 조연에서 주역으로 위상이 높아질 전망이다.

# 자외선 차단제가 스킨케어 루틴을 단축시킨다고?

사진=더마비 제공

자외선 차단제가 높은 자외선 차단지수는 기본이고 소비자들의 피부 니즈에 맞게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스킨케어 성분들로 무장했다. 바쁜 현대인들의 스킨케어 루틴을 단축해줄 스마트한 자외선 차단제를 소개한다.

더마비의 ‘에브리데이 선블록 SPF50+ PA++++’는 강력한 자외선 차단 기능뿐만 아니라 선인장 열매, 과라나, 오이, 마데카소사이드 성분이 피부에 충분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고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해준다. 네오팜의 독자개발 피부장벽 기술 MLE를 접목한 ‘MLE 보습과학 포뮬러’를 적용해 피부에 빠르게 흡수돼 끈적임 없이 산뜻한 사용감을 느낄 수 있다.

사진=유세린, 아넷사 제공

유세린 ‘선 포토에이징 컨트롤 플루이드 SPF50+’는 탄력 케어 및 수분 공급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올인원 자외선 차단제’다. 히알루론산이 피부 속부터 차오르는 수분과 탄력을 공급해 종일 촉촉하고 생기 있는 피부를 만들어준다. 자외선은 물론 피부 활성 산소 및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블루라이트까지 방어해 광노화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아넷사 ‘화이트닝 UV 선스크린 젤 SPF50+ PA++++’은 알로에베라잎추출물, 녹차 추출물 등 스킨케어 에센스 성분이 피부에 수분을 채워준다. 가볍게 밀착되는 워터리 젤 타입으로 촉촉한 피부 표현이 가능하고 워터프루프 기능이 포함되어 자외선 차단 효과 유지를 오래 유지 시켜준다.

# 민낯 외출도 문제없는 ‘피부톤 보정’ 자외선 차단제!

사진=리얼베리어 제공

자외선 차단은 물론 메이크업 베이스, 프라이머 기능까지 충실하게 해내는 톤업 썬크림 역시 바쁜 아침 준비 시간을 줄여주는 기특한 아이템. 일반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는 것보다 피부톤을 예쁘게 만들어주면서 높은 자외선 차단 지수를 겸비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리얼베리어 ‘익스트림 톤업 선크림 SPF50+ PA++++’은 은은한 핑크빛으로 자연스럽고 생기 있게 보정해 화사한 피부를 완성해준다. 수분감이 느껴지는 가벼운 로션 제형의 베이스가 끈적임 없이 피부에 촉촉함을 선사하고 눈가나 코 주변의 그늘진 부분까지 밀착 보정해 화사한 바탕의 피부를 연출한다. 메이크업 베이스 겸용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사진=헤라, 랑콤 제공

헤라 ‘선 메이트 엑설런스 SPF50+ PA++++’는 피부 표면에서 빛을 반사하는 루센트 피그먼트 성분을 함유해 마치 스스로 빛이 우러나는 듯한 피부로 연출해준다. 화사한 광채의 ‘로지 글로우’와 은은한 광채의 ‘화이트 글로우’ 2가지 컬러로 구성돼있다.

랑콤 ‘UV 엑스퍼트 톤업 로지 블룸 SPF50+ PA++++’은 핑크빛 로지 톤업 컬러가 피부를 보정해 생기를 더하는 톤업 자외선 차단제다. 강력한 자외선은 물론 초미세먼지까지 차단해 오염된 도시 환경으로부터 피부를 깨끗하게 보호해주는 것이 특징. 에델바이스 추출물과 모링가 추출물, 프렌치 로즈 추출물이 피부 자극은 최소화하면서 피부에 수분감을 부여한다.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