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궁민남편’ 박항서, 제자 최용수-안정환과 폭소만발 ‘삼자대면’

기사승인 2019.04.21  09:41:06

공유
ad38
ad48

‘궁민남편’에서 안정환, 최용수, 박항서의 삼자대면이 펼쳐진다.

오늘(21일) 방송되는 MBC 일밤 ‘궁민남편’에서는 박항서 감독과 그의 제자 안정환, 최용수가 이제껏 본 적 없는 역대급 웃음 배틀을 예고했다.

이날 차인표, 안정환, 김용만, 권오중, 조태관은 태국전과의 경기에서 베트남을 대승으로 이끈 박항서 감독과 함께 싱그러운 초록빛이 가득한 곳으로 피크닉을 떠난다. 바쁜 경기 일정으로 나누지 못했던 이야기를 마음껏 꺼내는 시간을 갖는 것.

특히 박항서 감독의 또 다른 막역한 제자이자 안정환의 절친한 선배인 최용수 감독과 전화 연결로 뜻밖의 삼자대면이 발발, 세 사람의 예능감이 폭발한다고.

최용수 감독은 지난번 ‘궁민남편’ 멤버들과 사전 미팅에서 안정환을 꼼짝못하게 만드는 입담을 입증했던바, 이번에는 비행기 비즈니스 좌석을 선수에게 양보하고 또 직접 선수의 발을 마사지해 화제를 모았던 박항서 감독의 미담에 의혹을 제기한다고 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뿐만 아니라 안정환을 향해서는 “너는 평생에 도움이 안된다”는 폭탄 발언으로 현장을 뒤집어놨다고 해 흥미진진한 궁금증이 벌써 이어지고 있다.

한편 스승 박항서 감독과 두 제자 최용수, 안정환의 솔직한 삼자대면은 오늘(21일) 오후 6시 45분에 방송되는 ‘궁민남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궁민남편' 제공 

에디터 임라라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