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박유천, 마약혐의 거듭 부인...경찰 "CCTV 확인, 황하나와 대질조사 예정"

기사승인 2019.04.18  21:15:08

공유
ad38
ad48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경찰에 이틀 연속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그는 마약 투약 혐의를 거듭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8일 SBS 8 뉴스는 박유천이 이날 오전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비공개 출석해 2차 조사를 받은 사실을 전했다.

이날 2차 조사를 마친 박유천은 "여전히 혐의를 부인하느냐"는 등 취재진 질문에는 아무런 답을 하지 않았고 자리를 떠났다.

경찰은 박유천이 흔적을 남기지 않는 SNS 텔레그램을 이용해 마약 판매자와 접촉했고, 과거 마약혐의와 관련된 걸로 확인된 이른바 '마약 계좌'로 입금한 정황을 제시하며 박씨를 추궁했다

하지마 박유천은 황하나의 부탁으로 입금한 것이며 텔레그램도 자신의 계정이 아니라는 취지로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경찰은 판매자가 약속한 장소에 마약을 두고가면 구매자가 찾아가는 이른바 '던지기 수법'이 이용됐고, CCTV에 박유천과 황하나가 함께 나타난 것도 확인, 같은날 계좌로 돈을 입금하고 던지기 장소에서 투약장소로 지목된 호텔과 황하나의 집으로 이동한걸로 보고 있다.

경찰은 조만간 박유천을 한 차례 더불러 황하나와 대질조사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SBS 8 뉴스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