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홍가혜 "김용호 기자 트위터 관련 내용? 사실 아니다"(당신이믿었던페이크)

기사승인 2019.04.16  00:36:16

공유
ad38
ad48

홍가혜가 김용호 기자 트위터 내용 관련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입장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MBC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에서는 가짜뉴스에 대해 파헤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세월호 사건 당시 인터뷰로 인해 홍가혜에게 '허언증'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특히 당시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가짜뉴스들이 쏟아졌고, 김용호 기자는 홍가혜에 대해 자신의 트위터에 내용을 기재했다.

하지만 홍가혜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단 한번도 없었다. 어떻게 그럴 수가 있을까 싶을 정도로 밤에 잠이 안 왔다. 겨우 잠이 들었다가 너무 답답해서 다시 일어났다. 그래서 통화를 했다. 근데 첫 통화하는데 느낌이 너무 이상했다"고 말했다.

홍가혜는 김 기자에 트위터 내용에 대해 정정해달라고 요청했다. 하지만 김 기자는 "저하고 괜히 감정싸움해봤자 좋을게 없다"고 했다. 또 "오해를 풀고자 전화했다"는 홍가혜에 김 기자는 "오해가 뭔데요?"라고 반문했다.

홍가혜는 "(세월호 사건 후)검사가 불러서 갔더니 저한테 "김용호 기자 알아요? 티아라 화영 사촌이예요? 본인 연예부 기자였어요? 야한 시나리오 받은 적 없어요? 그게 검사의 질문이었다"고 전했다. 검사와 경찰 역시 확인되지 않은 언론 보도들을 가지고 홍씨를 조사했다는 것이다.

한 전문가는 "이 수사는 김용호라는 기자를 통해서 홍가혜는 허언증을 가진 사람이라고 설정을 해 놨다"고 지적하며 "실체적 진실을 찾는 것이 아니라 결론을 내린 상태에서 그 결론에 맞는 목소리를 찾았다는 것은 상당히 문제가 있다"고 덧붙였다.

김 기자는 제작진에 "지금 재판이 진행중이다. 변호사를 통해서 밝힐 것이고 그 결과를 전달하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사진=MBC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