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프로야구, 개막전 최다 관중 신기록 ’11만4028명‘ 달성

기사승인 2019.03.23  19:00:33

공유
ad38
ad48

야구의 계절이 돌아왔다.

사진=연합뉴스

23일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가 개막했다. 이날 인천 SK행복드림구장을 뺀 창원NC파크, 부산 사직구장,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경기가 만원 관중을 달성했다.

SK와이번스와 KT위즈의 경기에 만원(2만5000명)에서 약 3000명 부족한 2만1916명이 입장했다. 5개 구장에 입장한 개막전 관중은 11만4028명으로 2009년 4개 구장을 찾은 9만6800명을 거뜬히 넘었다.

또 불과 58명이 모자라 역대 하루 최다 관중 기록을 깨지 못했다. 이 부문 최고 기록은 2016년 5월 5일 어린이날 작성된 11만4085명이다. 개막전을 개최한 5개 구장이 모두 관중 2만명 이상을 수용하는 구장이어서 개막전 관중 신기록이 수립됐다.

24일 좋은 날씨가 이어진다면 하루 최다 관중 신기록이 3년 만에 새로 작성될 수 있다. KBO 사무국에 따르면 역사적인 개장 첫 정규리그 경기가 열린 창원NC파크의 NC다이노스-삼성라이온즈 경기는 시범경기 기간이던 16일에 이미 매진됐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