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라스’ 심지호, 어린이집 신청방법에 좌절 “대기인원 많아 딸 못 보내”

기사승인 2019.03.20  23:56:09

공유
ad38
ad48

심지호가 어린이집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은 “오 마이 딸링”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날 설운도, 장범준, 심지호, 고영배가 출연해 MC들과 ‘딸바보’ 이야기를 나눴다.

심지호는 ‘육아 고수’로서 장범준과 반대되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는 “삶이 힘들 뿐 육아는 힘들지 않다”는 명언을 던지기도 했다.

이어 “이 세상은 태어나자마자 줄을 잘 서야 한다”는 또 다른 명언을 쏟아냈다. 그는 “첫째 때는 어린이집 신청 제한이 없었다”며 다소 까다롭게 바뀐 어린이집 신청방법에 불만을 토로했다.

심지호는 “집에서 열 걸음만 가면 어린이집이 있는데 대기 인원이 너무 많아 결국 가지 못했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