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아빠본색’ 이루, 태진아 말잇못 패션 당황 “스타다워야 한다는 게 아버지 신념”

기사승인 2019.03.20  23:06:28

공유
ad38
ad48

태진아, 이루 부자가 닮은 듯 다른 매력을 뽐냈다.

사진=채널A '아빠본색' 캡처

20일 방송된 채널A ‘아빠본색’에서 태진아, 이루 부자 이야기가 공개됐다. 태진아는 인터뷰를 통해 “저희 부자는 친구 같다”고 말했고 이루 역시 “대화 많이하는 편이다”며 친한 부자사이임을 강조했다.

두 사람은 식성부터 성격까지 모든 부분이 똑같았다. 하지만 그들에게도 다른 부분이 있었다. 바로 패션이었다.

카페로 출근하는 태진아의 화려한 패션을 본 이루는 "아버지의 신념이 있다. '스타는 스타다워야 한다'다. 어딜 가든, 누가 있든 없든 간에 날 보면 태진아다. 연예인이다. 이게 진정한 스타라는 거라고 하더라"고 전했다.

태진아는 직접 운영 중인 소속사 1층 카페로 출근했다. 태진아를 보기 위해 이 카페를 직접 방문하는 팬들도 많았다. 이루는 같은 건물에 있는 5층 작업실에서 곡 작업을 하다가 태진아의 부름에 카페로 소환돼 웃음을 자아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