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스트레이키즈, 자작곡 신곡 '크로노사우루스' 미리듣기 공개 "시간=괴물"

기사승인 2019.03.20  08:27:21

공유
ad38
ad48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가 직접 작사, 작곡한 신곡 '크로노사우루스(Chronosaurus)'의 미리듣기를 공개하고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2018년 3월 25일 데뷔 쇼케이스를 통해 가요계 정식 출격한 스트레이 키즈는 데뷔 1주년을 기념해 25일 새 미니앨범 '클레 원 : 미로(Clé 1 : MIROH)'와 타이틀곡 '미로(MIROH)'를 발매한다.

이에 앞서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18일부터 25일까지 새 앨범 '클레 원 : 미로' 전 수록곡 8트랙을 순차적으로 공개하는 영상 '언베일 : 트랙(UNVEIL : TRACK)'을 선보이며 팬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JYP는 18일 4번 트랙 '잠깐의 고요'와 5번 트랙 'Boxer', 19일 7번 트랙 '19'를 공개한 데 이어 20일 0시 각종 SNS 채널을 통해 6번 트랙 '크로노사우루스'의 일부 음원이 담긴 영상을 선보였다.
 
이번 '크로노사우루스' 영상은 스타트 라인을 암시하는 듯한 표시와 열쇠 그리고 멤버들의 의미심장한 눈빛을 담아냈다.

공개된 신곡 사운드 또한 남다른 감성이 돋보이며 "Ooh like a tunnel with no light. Yeah ooh 끝이 없어 두려워. Day and night 매일 난. 겁이 나 붙잡힐 것 같은데"라는 가사를 무게감 있게 노래해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곡명부터 호기심을 자극하는 '크로노사우루스(Chronosaurus)'는 도시 속에서 '시간'을 두려워하는 사람들을 주제로 삼았다. '크로노사우루스'를 작사한 방찬은 "시간을 무서운 존재 혹은 괴물로 비유했고, 곡명은 그리스어로 '시간의 신'이라는 의미의 'Chronos'와 옛날 호주에 있던 가장 무서웠던 포식자 공룡의 이름 'Kronosaurus'를 합쳐서 완성했다"고 소개했다.

스트레이 키즈의 새로운 출발점을 표현할 새 앨범 '클레 원 : 미로'는 타이틀곡 '미로'를 포함해 총 8트랙이 수록되고, 이번에도 멤버들이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해 눈길을 끈다.

타이틀곡 '미로'의 사운드에는 강한 패기와 포부를 담았고, 퍼포먼스에는 뉴질랜드 전통춤 '하카'와 도미노 스킬을 녹여내는 등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스트레이 키즈는 '미로' 뮤직비디오를 25일 0시 선공개하고 컴백 콘셉트의 베일을 벗긴다.

한편 스트레이 키즈의 새 앨범 '클레 원 : 미로'와 타이틀곡 '미로'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아울러 25일에는 컴백 쇼케이스를 온라인 공개하여 신곡 무대들을 최초 공개한다.

사진=스트레이 키즈 'UNVEIL : TRACK' 영상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