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7

‘불타는청춘’ 김부용X권민중 “60세에도 솔로면 결혼”…현실 절친의 묘한기류

기사승인 2019.03.19  10:33:53

공유
ad38
ad48

절친 김부용X권민중 사이에 묘한 기류가 포착됐다.

19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는 그간 ‘저스프 프렌드’를 외쳐온 김부용과 권민중 사이의 묘한 모습이 포착됐다.

김부용은 권민중과 ‘불타는 청춘’에서 만났을 당시 “민발이”라고 부르는 등 격의없는 모습을 보였다. 여기에 권민중도 김부용만 보면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매번 ‘절친 케미’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그러나 이날 방송에서는 김부용이 권민중에 대한 ‘질투’의 감정을 내비친다고. 권민중은 충청도식 특별 냉이국과 호박무침으로 점심 식사 준비에 들어갔다. 김부용과 권민중은 사소한 것을 두고도 티격태격하며 여느 때와 비슷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김부용은 권민중이 요리를 하는 내내 주변을 맴돌며 딴지를 건다고. 이에 권민중이 구본승과 자리를 바꾸라고 말하자 토라진 듯 “네가 키 큰 사람들을 좋아하는 구나”라고 질투를 내비쳤다.

지난 방송에서도 이미 김부용은 권민중이 최민용에게 캐리어를 선물 받자 질투를 표현한 바 있다. 구본승은 중간에서 난처해하며 어쩔 줄 몰라했지만, 김부용과 권민중은 언제 그랬냐는 듯 서로 반찬을 먹여줬다.

앞서 “60세가 되어도 솔로일 경우 결혼”하자고 말했던 두 사람이기에 이런 모습은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알콩달콩과 알쏭달쏭 사이를 오가는 ‘민중X부용’의 동갑내기 절친 케미는 오늘(19일) 화요일 밤 11시 10분 SBS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S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
default_bottom_notch